|32|2 여신전문금융 확실한 정보
Qna
    [단독] 신한카드, 도이치파이낸셜 ''렌터카 사업''인수
  • 도이치파이낸셜 관계자는 “도이치파이낸셜은 여신전문금융사기 때문에 장기렌터카 사업만 영위할 수 있는 반면 계열사는 단기, 장기 모든 사업이 가능하다’며 “이 때문에 회사 내부적으로 렌탈부분을 계열사가...
  • 여신전문금융회사, 작년 순익 1조3217억…전년比 27.7%↑
  • 7 [에너지경제신문 이나영 기자] 70개 여신전문금융회사들이 지난해 1조3217억원의 순익을 거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. 판관비가 증가하고 이자수익이 감소했음에도 시설대여·신기술사업금융 등 고유업무...
  • 여신전문회사, 과징금·과태료 대폭 인상
  • 카드사와 캐피탈 등 여신전문금융회사에 대한 과징금과 과태료가 대폭 상향 조정된다. 금융위원회(위원장 임종룡)는 30일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''여신전문금융업법''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10월 중 국회에 제출할...
  • kt캐피탈 ‘애큐온캐피탈(acuon capital)’로 성장세 지속
  • 수신 기능 없는 여신전문금융회사가 외부로부터 자금 조달이 어렵게 되면 기업 운영에 악영향이다. 위기에 봉착한 kt캐피탈이 괄목할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건 대주주 결정과 이중무 대표의 경영쇄신 노력이...
  • 금융당국, 여신전문금융사 대상 과징금 부과액 대폭 상향 조정
  • [금융위] 여신전문금융사들에 대한 과징금 부과액을 대폭 늘어난다. 신용협동조합(신협)에서 대출 시 예ㆍ적금등 금융상품 가입을 강요하는 이른바 ''꺾기''가 앞으로는 금지된다. 금융위원회는 30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...
블로그
    여전사, 과징금·과태료 대폭 오른다..."금융제재 현실화"
  • [ 여신전문금융회사(이하 여전사)의 과징금 및 과태료 부과한도가 상향 조정된다. 또 신기술사업자의 범위는 현행 중소기업에서 중견기업까지 확대될 전망이다.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30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...
  • ''솜방망이'' 오명 벗나...금융회사 과징금 최대 5배 오른다
  • 금융위원회는 25일 과태료·과징금 현실화 등을 담은 금융지주법·은행법·보험업법·자본시장법·지배구조법·여신전문금융업법·전자금융법·대부업법·신협법 일괄 개정안을 오는 31일부터 7월 11일까지 입법...
  • 여신전문금융사 작년 순익 27.7% 증가
  • 여신전문금융사 작년 순익 27.7% 증가 [컨슈머타임스 윤광원 기자] 카드사를 제외한 여신전문금융회사들의 지난해 순이익이 27.7% 증가했다. 1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, 70개 여전사(신용카드사 제외)의 작년...
  • 여신전문금융사 당기순익 증가…전년 대비 27.7% 늘어
  • [미디어펜=이원우 기자] 여신전문금융회사들의 작년도 당기순이익이 27.7% 증가했다. 금융감독원(원장 진웅섭)은 14일 ''여신전문금융회사(신용카드사 제외) 2015년 영업실적''을 발표해 여전사들의 당기순이익은 1조...
  • 차기 여신협회장, 관피아 부활 신호탄 되나?
  • 여신전문금융사들의 자동차금융에 편중된 영업구조와 수수료율 인하 등 카드사들의 수익성이 악화된 시장환경을 개선하기 위해선 민간출신 보다는 관료출신이 시장개선에 더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을 것이란...
뉴스 브리핑
    김덕수 여신금융협회장 "회원사 의견에 귀 기울이는 소통형 협회 돼야"
  • 이밖에도 김 회장은 여신전문금융사의 자금조달여건 개선, 협회의 회원사 지원 기능 및 공적기능 강화 등을 임기 내 중점 운영방안으로 제시했다. 아울러 김 회장은 협회 임직원을 대상으로 "회원사의 사소한 의견이라도...
  • [더벨]금융위, 기존 금융사 P2P대출 직접진출 제한
  • 카드사와 캐피탈사 등 여신전문금융사는 법규상 △회사채 발행 △금융기관 차입 △대출채권 양도 △자산유동화증권 발행 등으로만 조달이 가능한데 금융위는 P2P대출업체를 통한 모금행위를 ''금융기관 차입''으로 볼 수...
  • 10월부터 중도상환수수료 없이 대출철회 가능
  • 은행권이 아닌 보험회사, 여신전문금융회사, 저축은행, 신협 등 금융회사와 주택금융공사 등 정책금융기관도 은행권의 대출계약 철회권이 시행되는 4·4분기에 맞춰 시행될 예정이다. 금융당국 관계자는 "금융소비자...
  • 여신전문회사 겸영업무 확대한다…보험대리점도 가능
  • 캐피털 및 카드사 등 여신전문금융회사(여전사)가 본업 이외에 할 수 있는 금융업무 영역이 늘어난다. 금융위원회는 여신전문금융회사의 겸영업무 확대 근거를 제공하는 내용을 담은 여신전문금융업법 시행령 및 감독규정...
  • 진웅섭 금감원장, 은행 콜센터 직원 보호조치 점검
  • 은행, 금융투자, 보험, 저축은행 업권은 6월30일, 여신전문금융업권은 9월30일부터 시행된다. 진 원장은 "일부 금융회사의 경우 보호대상 직원의 많은 수가 도급업체 직원이고 수익에 직접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생각해...